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무릎담요 따윈 필요없어! 행사장 필수품인 무릎 담요 거절하고 당당하게 앉는 개념 연예인(?)들

by sherryjin 2022. 5. 15.

아이돌이나 여배우등의 경우 짧은 원피스나 스커트를 즐겨입고 나오는데요, 그런 경우 행사장에서 무릎담요는 필수로 꼭 필요한 요소죠. 

사실 짧은 치마나 미니스커트같은 것을 입을경우, 치마가 아무래도 짧아지기 때문에 중요부위를 가리기 위해서인지 시사회나 행사장에서는 무릎담요같은 걸 미리 준비해두었다가, 여자연예인들에게 건내주는게 문화라고 합니다.

전혀 이상하지 않은 장면이죠?

 

 

그런데 업체에서 무릎을 가리라고 준 담요를 당당하게(?) 거절한 의외의 연예인이 있는데요, 보통 웬만한 여자 연예인들이 짧은 치마를 입었을 때 담요를 당연하게 쓰는 관례와 달리 이걸 과감하게 깬 연예인이 있었으니.....

 

 

바로 원더걸스 출신이자 현재는 배우로 활동하는 안소희입니다!

 

담요를 당당히 뒤로 빼놓고 다소곳이 앉아있는 모습이 인상깊죠. 소희하면 또한, 예전부터 각선미가 예쁜 연예인으로 유명했지요.

 

 

소희 뿐만 아니라, 배우 손예진의 경우에도 담요를 평소에 쓰지 않는 모습을 잘 보이는데요 한 번 보실까요?

 

 

어떻게보면 배우로써 굉장히 신경쓸만한 요소들일텐데, 대중에게 그런 모습들을 가리지 않고 솔직하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 또한 멋있는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0